로그인 Category : Category

웨이팅일 땐 어떻해야 할까?
BOF  2009-04-08 14:15:56, 조회 : 13,392, 추천 : 219

웨이팅으로 냉가슴 앓으시는 분을 위해 애들 학교(college counselor)로부터  온 편지를 참고가 될까 싶어 올려 봅니다. 고등이나 중등에도 비슷한 경우가 적용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



Dear Seniors,

By now, you have received virtually all of your decisions from the colleges. In most cases the decisions were a mix of accepts, denies, and waitlists. The acceptances and denies are straightforward, but a waitlist can be much more complicated. The good news is that you still may have an opportunity to be admitted, but it's important to start by focusing on the colleges where you were admitted. You must choose one of the schools to which you have been admitted and send an enrollment deposit by May 1st.  

(지금쯤 대부분 대학으로부터 연락을 받았겠지. 어드미션과 거절은 여지가 없지만 웨이트리스트 되면 아직 기회가 있다는 것이다. 그러나 우선 어드미션 받은 학교에 5월 1일 까지 디파짓을 보내라)

While it is okay to stay on more than one waitlist, it is absolutely not okay, and unethical, to submit an enrollment deposit to more than one school. (여러 학교에 등록 디파짓을 보내는 것은 비윤리적이다. 웨이트 리스트 여러군데에 남아 있는 것은 OK)

In most cases we suspect that you are happy with the college choices that you do indeed have, but in some cases there may be schools where you have been waitlisted which remain very important to you and are places that you would definitely choose ahead of the choices that you currently have. If that is the case, here are some general thoughts and strategies regarding the waitlist and what we suggest that you do if you wish to “push” one or more of their potential options.

(어드미션 받은 학교보다 웨이팅받은 학교가 더 중요하면 하나나 복수의 학교에 들이대라.)

* What is a waitlist?

It is a list of students who meet the admission requirements, but will only be offered a place in the class if space becomes available.

(웨잇리스트란 조건이 갖춰진 학생들중 스페이스가 나야만 받아들일 수있는 이들의 명단)

*When will we know if a space becomes available?

(언제 자리가 나는지 알수 있나?)

As we reach the end of April, colleges and universities start getting a sense of whether or not they may need to go to their waitlist. In some cases, schools may even go to their waitlist before the 1st of May, but most schools make waitlist decisions during the first two weeks of May. In rare instances some students may also come off waitlists in June, July, or August.

(4월 말이 되면 대학들에서 어느 정도 자리가 날지 감을 잡고 5월이 되기도 전에 대기자 명단에 눈을 돌리는 학교들이 있다. 5월 첫 두 주에 대부분의 학교들이 결정을 내린다. 6, 7, 8월에 대기자 명단서 풀리는 경우는 드문 경우이다.)

* Should I pursue all of my waitlists or just focus on one?

(웨이팅에 걸린 학교 모두에 들이대야하나? 아님 한 군데에만 집중해야 하나?)

Interest plays an enormous role at most schools ,so if you honestly can't say that you would attend that school if you're offered admission, it does not make sense to pursue that waitlist. But, since there is no guarantee that any one waitlist will move, it’s best to keep your potential options open at schools where you would clearly enroll if offered the chance.

(관심표력이 가장 중요하다. 웨이팅에서 풀려도 그 학교에 반드시 간다는 맘이 없다면 노력한다는 것이 이치에 맞지 않는다. 꼭 등록하고 싶은 학교에는 가능성을 열어두고 노력하는 게 좋다. 그러나 된다고 보장할 수는 없다.)

* Do Colleges Rank their waitlists?

(대기자 명단에 순위가 있나?)

Most Colleges do not rank their waitlists; instead, they will admit students based on the college's needs and the student's interest.

(대부분 순위가 있지는 않으나 학교의 필요에 따라 그리고 학생이 표시한 관심에 따라 어드미션을 준다)

* What should I do if I want to pursue a waitlist?

(웨이팅에 있으면 어떻게 해야 하나?)

The first thing you need to do is immediately return the response card, or if they don't have a card, send an email to the school.  You should follow this up with a detailed letter explaining why this is your first choice, how it's a perfect match, and emphasize that you will definitely enroll if offered a space. You should also update them with any new information from this semester - strong grades, awards, etc.

(웨이팅 편지를 받으면 웨이팅에 남아있을지 바로 response카드를 보내고, 아님 이멜이라도 하라, 그리고 나서 왜 그 학교가 최우선 희망학교인지 자세히 편지를 써라. 그리고 기회를 주면 반드시 등록하겠다는 강한 의사를...그리고 새로 나온 강력한 성적, 상등을 update해 보내줘라.)

* What do Colleges look for when selecting students from their waitlists?

(대기자 명단 학생의 무엇을 보고 뽑나?)

It really depends on the institution's needs. Some schools may need more boys or girls. Some may need business majors or engineers. Again, the colleges will not know their needs until the end of April. You should also note that in most cases, financial aid is limited at best, so the ability to pay may be a factor in determining whether or not you to come off a waitlist.

(학교들의 need에 따라; 남녀 비율을 맞추려하거나 전공별 비율, 학비 부담 능력등에 따라...)

* Do additional letters of recommendation help? (추가의 추천서가 도움이 되나?)

Yes, you can ask another teacher or an alumnus to write a letter for you. In some cases you may have truly “connected” with a teacher who didn’t know you that well early in the fall, but he or she might be able to write a very strong letter of support for you now. You should meet with your college counselor to discuss whom to ask.

(예스, 과목교사나 그 학교 동문의 편지, 그 학교에 "진정한" 연결고리가 있는 교사등의 강력한 편지가 도움 됨. 학교 컬리지 카운슬러와 누구 추천서를 받을지 의논하라.)

* Should I visit campus and interview?

(학교를 방문하거나 인터뷰를 할 필요는?)

It depends on the school. Some schools welcome visits and will meet with you, others prefer that you don't. Being pro-active by calling an admissions officer at your waitlist schools to ask for their advice about what to do is also a very good thing to consider. We can help you get the appropriate contact information.

(학교에 따라... 어떤 학교는 찾아오는 것 선호, 어떤 학교는 싫어한다. 직접 해당학교 어드미션 어피스에 전화해서 어떻게 하는 게 좋을지 어드바이스를 구하라.)

*What else should I be doing?

(그 밖에 할일은?)
Finally, if you haven’t seen your college counselor yet to discuss your waitlist options and strategy, please do so quickly. Our goal is to help and support you in any that way we can. The more we keep in touch, the easier it will be for us to work on your behalf.

(학교 컬리지 카운슬러와 빨리 의논하라, 전략을...)

Take care,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184 일반  어학병에 관하여...    BOF 2010/11/08 291 3061
183 일반  대학생들이 일해야 하는 이유    BOF 2010/10/26 366 2009
182 University  성공적인 대학생활을 위한 10가지 팁    BOF 2010/10/25 170 1946
181 University  투자 수입이 좋은 대학    BOF 2010/07/12 333 2645
180 일반  유학 준비물  [24]  BOF 2010/06/24 203 2587
179 University  니들이 미국 학교를 알아 1: 지금 배우는 것이 나중에 쓰일 것이다    BOF 2010/06/03 219 2129
178 University  대학서 A학점 받기 10계명    BOF 2010/04/23 294 3012
177 일반  오해와 착각이 많은 미국 대학 유학    BOF 2010/04/23 389 2637
176 University  대학 기숙사 생활에 필요한 10가지 목록    BOF 2010/04/12 270 2777
175 University  *** 합격통보 받은 12학년생 준비사항은 ***    BOF 2010/04/09 224 2592
174 University  대학 대기자들 더 적극적 구애작전 필요…대입준비시 부모 역할의 중요성    BOF 2010/03/31 194 1776
173 University  인터뷰 대비법    BOF 2010/02/03 216 1800
172 University  대학 인터뷰의 요령    BOF 2010/02/03 339 1957
171 University  인터뷰를 위한 팁 및 25가지 질문    BOF 2010/02/03 209 2116
170 University  [인터뷰 자료] 대입 인터뷰 시, 나올법 만한 질문들    BOF 2010/02/03 245 1814
169 University  대학 지원 후 체크리스트    BOF 2010/01/06 201 1645
168 University  대학생활의 성공을 좌우하는 준비과정    BOF 2009/12/29 218 1741
167 University  Early Decision / Early Action Stats - Class of 2014    BOF 2009/12/23 491 2794
166 University  엣세이 쓸 때 유의점    BOF 2009/12/17 208 1776
165 University  주요 대학 ED vs RD 정원 통계    BOF 2009/12/17 315 6212
164 일반   사립 명문대 보충지원서, 결국은 에세이 ‘나의 모습’ 확실히 담아라    BOF 2009/12/17 219 1781
163 일반  교육전문가가 말하는 수학천재 만들기 비법 - 수학노트 정리습관이 지름길  [1]  BOF 2009/12/01 153 1852
162 일반  입학 사정관들이 중요하게 보는 학업요소    BOF 2009/11/25 419 1994
161 일반  미국 생활에 도움이 되는 웹사이트들    BOF 2009/11/18 238 4060
160 University  미국유학 전공 알아보기 - 광고학(Advertising)  [1]  BOF 2009/11/05 269 5915
159 University  마케팅학 미국 대학 순위    BOF 2009/11/05 178 1667
158 University  미국대학 광고학(Advertising) 순위  [5]  BOF 2009/11/04 545 80100
157 University  Journalism, Communication 학과 순위    BOF 2009/10/15 176 2061
156 University  미국 대학 communication 학과 순위    BOF 2009/10/15 449 15351
155 University  프레젠테이션이 전부다(Presentation is everything)    BOF 2009/10/05 178 1444
154 University  대입 전형: 에세이의 중요성 II  [1]  BOF 2009/10/05 193 1795
153 일반  수지 오 칼럼 - 대학 신입생들을 위한 칼리지 어드바이스  [1]  BOF 2009/09/24 172 1578
152 University  대입 원서 작성 시 주의할 점들    BOF 2009/09/10 178 1968
151 일반  200%의 삶  [1]  BOF 2009/09/07 173 1780
150 일반  미국 교육의 허와 실  [1]  BOF 2009/09/04 176 1629
149 University  보고 또 보고… 원서작성 10가지 실수    BOF 2009/08/12 151 1823
148 University  공부 못하는 하버드생들도 많다    BOF 2009/08/07 343 3865
147 University  대학에 관한 10가지 오해와 진실  [2]  BOF 2009/08/06 251 1582
146 University  3가지 형태의 미국 대학 순위    BOF 2009/07/29 496 14154
145 일반  미국유학중 일상생활관련 꼭 필요한  [6]  BOF 2009/07/29 213 3133
144 University  명문 대학 입학전략 - 한인 학생간의 경쟁    BOF 2009/07/29 438 1837
143 University  ‘스코어 초이스 버전’ 따로 만들어라  [46]  BOF 2009/07/29 364 2125
142 University  대입 에세이 작성 팁    BOF 2009/07/28 361 1877
141 University  Northwestern University  [2]  BOF 2009/07/27 361 2398
140 University  美‘엘리트 양성소’아이비리그의 비밀    BOF 2009/07/20 185 1993
139 University  예비 대학생들, 이것만은 알자  [1]  BOF 2009/06/18 144 1558
138 University  미국 대학 지원시 대학 선정 요령  [1]  BOF 2009/06/04 159 1591
137 University  2009년 미국 대학 랭킹    BOF 2009/05/17 207 2655
136 University  대학원생에게 필요한 정신 자세  [1]  BOF 2009/05/16 165 2922
135 일반  대입 원서 작성 요령  [1]  BOF 2009/05/15 164 1930
134 University  하버드생들이 말하는 대학생활 성공법  [1]  BOF 2009/05/15 172 4636
133 University  노스웨스턴 대학  [1]  BOF 2009/05/08 145 5098
University  웨이팅일 땐 어떻해야 할까?    BOF 2009/04/08 219 13392
131 University  [명문대 탐방] Swarthmore College  [1]  BOF 2009/04/04 213 2162
130 University  윌리엄칼리지-장학제도 우수한 인문계열 명문대    BOF 2009/04/04 419 2067
129 University  Early Action과 Early Decision을 실시하는 대표적인 대학  [1]  BOF 2009/03/17 147 1789
128 University  Need-blind admission이란?    BOF 2009/03/07 302 12015
127 University  경험많은 카운셀러의 대학 에세이를 위한 조언  [1]  BOF 2009/02/19 161 1618
126 University  미국대학 지원, 에세이 준비 잘됩니까?    BOF 2009/01/20 416 1884
125 University  대학입학에 엣세이는 중요한 요소인가?  [1]  BOF 2009/01/19 267 1708
124 University  미국 대학 지원, 추천서 잘 준비하고 계십니까  [1]  BOF 2009/01/19 200 1781
123 University  미국 대학 지원, 조기 전형이란?    BOF 2009/01/19 180 2169
122 University  11학년 학생들의 대학 준비  [1]  BOF 2009/01/15 191 1722
121 일반  올해 달라지는 교육정책  [1]  BOF 2009/01/15 168 2044
120 SAT  미국 대학 입학에 필요한 동양 학생 SAT/ACT 점수    BOF 2008/12/26 175 1765
119 SAT  sat 점수의 변화 기조    BOF 2008/12/24 165 1551
118 University  2009학년도 미국 대학 조기 진학(Early Decision & Action) 분석    BOF 2008/12/24 331 2119
117 University  예비 수험생 11학년 새해 입시준비  [1]  BOF 2008/12/24 254 1730
116 일반  명문 대학 학생 선발 기준 분석  [1]  BOF 2008/12/22 198 1664
115 University  미국 대학별 SAT 점수    BOF 2008/12/09 233 3167
114 University  미국대학지원 A에서 Z까지    BOF 2008/12/03 200 2531
113 SAT  SAT 점수의 선택은 어떻게 하는가?  [1]  BOF 2008/12/01 147 2081
112 University  인터뷰 때 가장 많이 묻는 질문    BOF 2008/11/20 165 1656
111 University  외국어에 대한 질문    BOF 2008/11/19 190 2611
110 University  제2외국어선택- 대입준비는 이렇게(미주교육 펌)  [1]  BOF 2008/11/19 152 1778
109 University  각국의 미국 교육 정보와 상담 센터 안내    BOF 2008/11/18 186 2668
108 University  우수대학 입학 허가는 어떻게 내려지나    BOF 2008/11/15 161 1604
107 University  사립대 지원후 찾아 오는 인터뷰 스트레스  [1]  BOF 2008/11/15 193 1511
106 University  대입 추천서는 누구에게?  [1]  BOF 2008/11/06 154 1777
105 University  복수 캠퍼스 'OK' 학과 다르면 'NO'···30일 UC 지원마감 '최종점검'  [1]  BOF 2008/11/06 158 1895
104 University  민사고 해외 유학 10년 (뉴스위크지 한국판)    BOF 2008/11/01 202 31736
103 일반  민사고 출신 해외 유학생들의 적응 정도 (뉴스위크지 한글판)  [1]  BOF 2008/11/01 172 2127
102 일반  외국어 꼭 들어야 하나?  [1]  BOF 2008/10/29 181 1488
101 University  아이비 리그 진학을 위한 엣세이  [1]  BOF 2008/09/16 157 1719
100 University  입학 사정관에게 주목받는 엣세이  [1]  BOF 2008/07/03 151 1918
99 University  작지만 강한 대학  [1]  BOF 2008/04/13 161 1698
98 University  민사고 졸업생에게 듣는 미국 명문대 합격 비결  [1]  BOF 2008/04/02 144 1892
97 일반  복사로 임원된 여직원  [1]  BOF 2008/01/31 167 1773
96 University  인턴쉽 가이드  [2]  BOF 2008/01/30 150 1690
95 University  미국의 공, 사립 고등학교 입시 카운슬링    BOF 2008/01/23 174 1802
94 University  하승준군의 에세이 고득점 비법  [1]  BOF 2008/01/23 168 1798
93 HighSchool  전학간 한인 학생들이 말하는 미국 학교의 장단점  [1]  BOF 2008/01/11 163 5671
92 University  대입 지원 전략  [1]  BOF 2008/01/09 501 2284
91 SAT  인도 값싼 고급 인력의 '온라인 학원' 인기    BOF 2007/11/02 170 1627
90 일반  한국 학생들이 엣세이 쓸 때 자주 범하는 실수들    BOF 2007/10/18 376 1866
89 일반  미국에서의 영어 공부, 어떻게 하면 더 잘 할 수 있을까?    BOF 2007/08/08 171 1557
88 University  대학을 찾고 선택하는 과정  [1]  BOF 2007/07/19 383 1814
87 University  AP 과목별 집중 분석  [1]  BOF 2007/07/19 386 2044
86 일반  스타 재벌 강사들    BOF 2007/07/07 283 5352
85 SAT  SAT 만점 받은 민사고 학생    BOF 2007/06/25 335 2898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