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Category : Category

글을 잘 쓰려면......
BOF   2005-03-04 12:41:12, 조회 : 1,192, 추천 : 176

제목 없음

글쓰기의 중요성은 학생들에게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을 것입니다.

항상 무엇인가를 쓰는 일이 중요하고, 또 가능하면 자신의 의견을 담은 논리 정연한 글을 쓸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것입니다. 우리 홈페이지에 형섭이, 윤섭이의 영어 엣세이 코너가 따로 있는 것도 그런 이유에서입니다.

오늘 마침 중앙일보에 글쓰기에 관한 기사가 있어서 가져왔습니다.

 

글쓰기 교수 3인이 말하는 '글을 잘 쓰려면'

연애편지든 일기든 틈만 나면 쓰세요

글쓰기 담당 교수들은 글쓰기가 읽기에서 비롯된다고 입을 모았다. 왼쪽부터 박정하·김경미·정희모 교수. 임현동 기자

글 없이는 체계적인 사고가 불가능하다. 글쓰기 교육의 중요성에 주목한 대학들은 최근 다투어 작문 과목을 신설하거나 강좌 수를 늘리는 추세다. 글쓰기 과목을 담당하고 있는 정희모(연세대 학부대학)·김경미(이화여대 국어국문학과)·박정하(성균관대 학부대학) 교수가 2일 한 자리에 모였다. 어떻게 하면 글쓰기를 잘할 수 있는지 각자의 경험에 비추어 도움말을 내놓았다.

#글쓰기는 왜 중요한가

정희모=글쓰기 능력은 모든 학문의 기초다. 자신의 생각을 글로 표현하지 않고 자신의 능력을 입증할 방법은 없다. 연구자료들에 따르면 중간간부가 하는 일의 반 가량은 글쓰기라고 한다.

박정하=요즘 대학은 기업의 요구를 많이 반영한다. 학생들의 사회적응력을 높이려 애쓴다는 뜻이다. 예컨대 정보화 사회에서 팀별 조직 간에 가장 필요한 것이 바로 커뮤니케이션 아닌가. 그건 곧 글쓰기로 이어진다. 글 잘 쓰는 사람은 남이 갖지 못한 든든한 무기를 하나 더 갖춘 셈이다.

김경미=인문.사회과학 분야 전공자들은 누구나 평생 글로 먹고 산다고 해도 지나치지 않다. 어떤 직업을 갖든 글 잘 쓰는 사람은 경쟁력을 지닌다. 어릴 때부터 10년 정도 투자한다고 생각하고 많이 읽고 틈틈이 소감을 적어나가면 반드시 큰 보상이 따른다.

정='생명의 다양성'등으로 잘 알려진 미국 하버드대의 에드워드 윌슨 교수가 동료 교수의 글쓰기 강좌를 2학기 동안 들었다는 이야기는 유명하다.

#요즘 신입생의 글쓰기 수준은

정=자기 뜻을 전달하는 표현력과 새로운 아이디어를 만들어내는 사고력, 논리적 비판을 곁들여 글을 구성하는 능력이 기대 이하다. 수능이 여전히 암기 위주여서 글쓰기의 기초가 되는 독서능력조차 요구하기 힘든 게 현실이다.

박=수능 언어영역에서는 읽기를 측정하는 선에서 끝나는데, 그것마저 텍스트가 길지 않아 제대로 파악되지 않는다. 중등교육이 방기한 글쓰기를 대학이 떠안은 꼴이다.

김=논술 교육 자체도 문제다. 기능 위주로 가르치다보니 학생들의 글이 틀에 박혀 있다. 채점하기가 난감할 정도다.

#글을 잘 쓰려면

정=글을 매끈하게 쓰는 것보다 세상에 대한 분석, 이해력, 자기 주장을 새롭게 전개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춰야 한다. 글쓰기에 뛰어난 학생이 다른 과목에서 우수한 것은 다 이유가 있다. 글쓰기는 무에서 유를 창조하는 과정인데, 그러려면 새로운 지식과 사상을 받아들여 내 것으로 소화하고 새로운 주장을 창출할 능력이 갖춰져야 하기 때문이다.

박=정서적인 요소와 학술적인 요소, 말하자면 표현력과 사고력이 어우러져야 한다. 다양한 텍스트를 통해 정보와 지식을 접해야 한다. 글쓰기를 습관화하면 다른 분야도 훤해진다는 이야기에 공감한다.

김=문제를 포착하는 능력과 전공 등 다른 학업 능력도 뛰어나야 한다. 지적 성장을 꾀하는 데는 글쓰기만한 것이 없다. 글쓰기를 생활화해야 한다. 그리고 읽기와 쓰기는 따로 분리되는 것이 아니다.

#교수 본인들의 글쓰기 공부법은

박=왕도는 없다. 연애 편지도 때론 효과적이다. 사랑하는 사람을 내 사람으로 지키려면 끊임없이 설득 논리를 개발해야 하기 때문이다. 나에게는 논리적 구조가 튼튼한 철학 텍스트가 논증적 글쓰기에 도움이 되었다.

정=과거엔 문장 교육이 거의 없었다. 대학원에 들어가 글을 많이 쓰면서 표현의 중요성을 깨달았다. 문학 작품을 많이 섭렵했다. 읽을 때마다 꼭 메모를 했다.

김=일기를 쓰다보니 언젠가부터 이게 내 글이구나 하는 인식이 들었다. 글을 잘 쓰고 싶다는 욕심도 솟았고, 책이나 영화에서 인상 깊은 대목을 글로 남겼다. 감상적인 글보다는 틀이 있는 글을 추구했다. 좋은 글을 접하면 그것을 모방하면서 나의 글을 다듬어나갔다.

#바람직한 글쓰기 교육은

정=글쓰기를 위한 학습, 학습을 위한 글쓰기가 이뤄져야 한다. 모든 교과에서 글쓰기가 활용돼야 한다. 미국에서는 '총체적 언어학습'이라 해서 범 교과적으로 글쓰기가 이뤄진다. 대학마다 라이팅 센터(writing center)라는 공간이 있어서 늘 교수가 자리를 지키며 학생들의 글쓰기를 지도한다.

김=우리는 글쓰기 자체에 대한 연구가 미약하다. 글쓰기를 하나의 전공 영역으로 독립시켜야 한다.

박=미국의 글쓰기 이론이 들어오고 있지만 우리의 실정과는 잘 맞지 않는다. 우리 현실에 맞게 학제간 연구가 진행돼야 한다. 대학의 투자도 필요하다. 학급당 학생수를 줄여야 한다. 성균관대의 경우 45명인데 아무리 많아도 30명을 넘으면 곤란하다. 적정선은 20명이다.

정리=정명진 기자 <myungjin@joongang.co.kr>
사진=임현동 기자 <hyundong30@joongang.co.kr>


*** 이 책만은 꼭!

박정하 교수

* BOF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6-11-10 17:14)


  수정하기   추천하기   목록보기

번호 분류 제목 작성자 작성일   추천 조회
84 University  아시아 이민 자녀들의 교육 성공, 그 원인은?  [2]  BOF 2007/05/31 163 1734
83 University  미국 명문대, 지원율 늘고 합격율 줄었다.  [1]  BOF 2007/05/31 139 2429
82 University  2007 AP 총정리  [1]  BOF 2007/05/31 149 1609
81 University  꿈의 아이비 리그 최근 동향  [2]  BOF 2007/04/20 154 1540
80 University  하버드 대학 입시 지원서 분석을 통해 완벽한 명문대 준비의 길을 찾는다  [2]  BOF 2007/04/14 160 1631
79 University  대학 입학사정관실에서는 어떤 일이 벌어지나    BOF 2007/04/14 379 1905
78 일반  하버드 스타일로 공부하기  [1]  BOF 2007/04/09 144 1847
77 University  미국 칼리지보드 AP 합격생 분석, 민사고 해외학교중 최고 성적  [1]  BOF 2007/02/13 170 4076
76 University  합격 가능성 높이려면 성적 외 장점 드러내야  [3]  BOF 2006/12/11 156 2112
75 일반  성적 향상을 조건으로 주는 상?    BOF 2006/11/28 192 1764
74 University  최근의 대학 입학 동향  [1]  BOF 2006/11/28 144 1856
73 University  아시안계 SAT 만점 받아도 명문대 못간다?"  [1]  BOF 2006/11/28 161 2381
72 일반  IBT 토플 준비    BOF 2006/11/20 214 1836
71 SAT  SAT 1,2 학습법  [1]  BOF 2006/11/20 186 1830
70 University  자녀의 대학 선택 어떻게 도울까?  [2]  BOF 2006/11/17 140 1636
69 University  성공적인 대학 입학을 위한 고교 커리큘럼 신청 요령  [1]  BOF 2006/11/16 145 1677
68 University  스탠포드 대학, 유학생들에게 재정보조 제공 계획 - 세계의 다양한 인재 유치에 박차 가할 것으로 기대  [1]  BOF 2006/11/16 136 1702
67 University  최근의 대학 입학 동향  [1]  BOF 2006/11/16 158 1663
66 SAT  SAT 에세이, 작문실력 효과적으로 측정하지 못한다  [2]  BOF 2006/11/16 154 1634
65 일반  수업내용 오래 간직하려면.....  [1]  BOF 2006/11/14 163 1577
64 University  프린스턴 대학 지원 정보  [1]  BOF 2006/11/13 147 2065
63 University  대학 입시에서 가장 중요한 10가지 리스트  [1]  BOF 2006/11/09 164 1717
62 일반  비판적 독서  [2]  BOF 2006/11/09 149 1591
61 University  자녀를 최고의 대학에 보내는 비결  [1]  BOF 2006/11/09 159 1792
60 HighSchool  미국 수학 커리큘럼    BOF 2006/11/09 229 3940
59 HighSchool  민사고 book list    BOF 2006/10/16 192 2177
58 University  신 명문 아이비리그 (New Elite Ivies) 뜨고 있다    BOF 2006/09/23 162 7087
57 HighSchool  누가 거대 논술 시장을 움직이나?    BOF 2006/09/21 224 2855
56 University  Public Ivy란?    BOF 2006/06/29 171 1863
55 HighSchool  2006특목고입시문석-민사고  [1]  BOF 2006/06/21 154 1586
54 University  대입 사정관 들에게 좋은 인상을 주려면?  [1]  BOF 2006/06/14 146 1344
53 일반  앞으로 자리가 많이 늘어날 직장에는 어떤 것들이 있나(미국)?    BOF 2006/06/14 170 3307
52 일반  최고의 직업은(미국)?    BOF 2006/06/14 131 1467
51 HighSchool  [중앙일보] 경기권 외고 학업적성검사    BOF 2006/06/13 146 1912
50 HighSchool  [중앙일보]외고입시에서 독해의 중요성  [1]  BOF 2006/06/13 130 1190
49 일반  한국인이 어려워하는 미국 영어 발음 법칙 35개    BOF 2006/06/03 162 1512
48 일반  생활 속에 유용한 177가지 표현  [1]  BOF 2006/06/03 142 1241
47 일반  영어 만점 비법  [1]  BOF 2006/06/03 139 1271
46 일반  영어 속독 10계명    BOF 2006/06/03 144 1872
45 일반  객관식 시험 잘 보는 13가지 방법  [1]  BOF 2006/06/03 148 1375
44 일반  기말시험 만점 비법  [1]  BOF 2006/06/03 158 1354
43 일반  시험 준비 잘하는 습관  [1]  BOF 2006/06/03 138 1343
42 HighSchool  흔들리지 않는 뿌리 '민사고'  [1]  BOF 2006/04/26 146 1439
41 University  미국 대학 개요  [1]  BOF 2006/02/24 142 1403
40 University  미국 대학 순위    BOF 2006/02/24 209 4334
39 일반  영재들의 공부 방법  [1]  BOF 2006/01/24 149 1627
38 일반  IBT TOEFL  [1]  BOF 2006/01/13 169 1298
37 University  [난 이렇게 美 명문대 합격했다]SAT가 전부는 아니야, 특별활동도 중요해  [1]  BOF 2006/01/09 121 1263
36 University  [더 넓은 세상으로] 美 명문대 합격생들    BOF 2005/12/30 148 1659
35 HighSchool  경기지역 외고 입시 분석    노진우 2005/11/18 145 1138
34 HighSchool  외고 입시 경향  [1]  BOF 2005/11/18 130 1202
33 일반  국어 능력 시험    BOF 2005/11/07 162 1436
32 일반  엣세이 잘 쓰는 법  [1]  BOF 2005/10/19 145 1662
31 HighSchool  학교 논술 시대(하) - 외국의 논술 교육은 어떤가  [1]  BOF 2005/07/30 135 1405
30 HighSchool  학교 논술 시대(중) - 학원 논술 교육의 허와 실  [1]  BOF 2005/07/29 153 1487
29 HighSchool  학교 논술 시대(상) - 학교서 더 잘 가르칠 수 있다.    BOF 2005/07/29 155 1498
28 일반  TOEFL essay  [1]  BOF 2005/07/26 136 1477
27 일반  Prepare for TOEFL    노진우 2005/07/26 132 1124
26 일반  essay writing 요령  [1]  BOF 2005/07/26 142 1539
25 일반  줄기 세포 연구 대안 모색  [1]  BOF 2005/07/20 140 1325
24 일반  줄기 세포 연구 현황과 전망  [1]  BOF 2005/07/20 147 1371
23 일반  줄기세포와 생명윤리  [1]  BOF 2005/07/20 140 1643
22 일반  [경제공부 쉬워요 틴틴경제] 인터넷 실명제 왜 하려고 하나요    BOF 2005/07/18 149 1539
21 일반  인터넷 실명제 왜 필요한가?  [7]  BOF 2005/07/18 156 1559
20 HighSchool  민족사관고, 중학수학 전국 방송강의    BOF 2005/07/16 140 1570
19 일반  미국의 에세이 열풍  [1]  BOF 2005/07/13 146 1448
18 University  제임스 조의 미국 유학기  [1]  BOF 2005/07/12 164 1713
17 일반  공부 잘하는 방법  [1]  BOF 2005/06/29 138 1627
16 일반  구술 면접 준비  [1]  BOF 2005/06/28 157 1435
15 일반  전략적 공부 기술  [1]  BOF 2005/06/25 139 1598
14 일반  Book list  [1]  BOF 2005/05/21 125 1317
13 일반  영어 공부 사이트  [31]  BOF 2005/04/21 201 4174
12 HighSchool  한국 외고 24시  [1]  BOF 2005/03/14 129 1558
11 일반  글을 잘 쓰려면......  [1]  BOF 2005/03/04 118 1250
10 HighSchool  한국 외고 24시  [1]  BOF 2005/03/14 107 1371
일반  글을 잘 쓰려면......  [1]  BOF 2005/03/04 176 1192
8 일반  세계 50위 대학  [1]  BOF 2004/11/05 113 1473
7 일반  바뀌는 토플 시험  [1]  BOF 2004/10/18 95 1252
6 일반  미국 명문대 10곳 합격한 박원희는 어떻게 공부했을까  [1]  BOF 2004/10/18 132 1469
5 일반  우리말 실력 한 번 알아볼까요?  [1]  BOF 2004/10/09 132 1196
4 일반  새 우리말 바루기 62. -- 미끄러운 미끄럼  [1]  BOF 2004/10/01 150 1156
3 일반  새우리말 바루기 61 - '컬러'와 '칼라'  [1]  BOF 2004/09/30 143 1360
2 일반  새 우리말 바루기 54. '~되다' 를 줄여 쓰자  [1]  BOF 2004/09/16 114 1362
1 HighSchool  한국 외고 24시  [2]  BOF 2005/03/14 139 1578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1] 2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zero